Hrana i recepti

/   kuhinja.cf     Fonts   / Korean  

2018-04-12 15:28:34

       `국내 최고의 정형외과' `인술로 사랑을 실천하는 병원' `환자 중심의 병원'….  최근 수도권 남부지역의 대표적인 `강소(强小)병원'으로 명성이 자자한 용인 다보스병원(병원장 양성범)을 일컫는 말이다.  `인술로 사랑을 실천한다'는 모토로 지역 내에서 다양한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는 (의)영문의료재단 다보스병원은 10여 년간 성실히 의료기반을 닦아 이제는 명실상부한 용인의 대표 의료기관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특히 정형외과 분야의 경우 국립의료원 출신인 양성범 원장이 직접 집도, 국내 최고라는 평까지 받고 있다.         ◇ 연혁   (의)영문의료재단 다보스병원은 지난 1995년 용인제일의원을 모태로 2004년 120병상의 다보스병원으로 증축, 개명해 현재까지 발전하고 있는 정형외과, 내과 전문병원이다.  양성범 원장이 고향인 용인에 설립한 다보스병원은 지역응급의료기관으로 MRI, 심장초음파, PACS(자동영상전달 시스템), EMR(전자의료기록) 등 최신 의료장비와 우수한 의료진을 확보, 현재 140여 병상과 9개 전문과를 운영 중이며 환자들에게 최상의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 병원 이름의 유래   `다보스'란 스위스 알프스산맥 내에 위치한 작은 스키 휴양도시의 이름으로, 정형외과 AO(Arbeitsgemeinschaft fur Osteosynthesefragen)가 자리잡고 있어 정형외과의 메카로 잘 알려진 곳. 특히 이곳은 매년 정치·경제·문화 등 폭넓은 분야에 걸쳐 토론을 벌이는 세계경제포럼인 `다보스 포럼'이 열리는 곳으로도 유명하다.  병원 이름은 이러한 다보스 지역의 특징처럼 정형외과를 포함한 의료분야에서 최고 수준의 실력을 갖추고 편안한 서비스를 제공하겠다는 양 원장의 의지에서 비롯됐다. 항상 지역 주민과 함께하는 다보스병원은 참된 인술과 참된 서비스로 환자의 건강과 행복을 첫째로 생각하는 `환자중심의 병원'이 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 진료시스템         ▲ CT검사      ▶제1정형외과 = 정형외과 전문의 양 원장이 직접 시술하고 있으며 수부(손)클리닉과 인공관절클리닉, 외상클리닉을 운영하고 있다. 수부클리닉은 골절 및 수부외상·절단, 주상골손상, 건초염, 테니스엘보우, 수근터널증후근 등을 시술하고 있으며, 인공관절클리닉에서는 고관절 골절 및 탈구, 대퇴골두괴사증, 외상성 관절염을 시술한다.  또 외상클리닉의 경우 사지의 골절 및 탈구, 아킬레스건 파열, 인대손상 등을 치료한다.  ▶제2정형외과 = 김지훈 정형외과 전문의가 시술을 맡고 있다. 스포츠클리닉에서는 심혈관계 질환자, 호흡기 질환자, 고혈압, 심장마비, 호흡곤란 등을 진료한다. 관절경수술에서는 무릎관절, 어깨관절, 발목관절 등을 시술한다. 사지연장 및 변형교정술의 경우 족부변형, 하지부동, 저신장왜소증, 관절구축, 단지증, 만성골수염, 불유합, 개방성복잡골절 등을 진료한다. 슬관절(무릎)클리닉에서는 인공관절수술 등을 진료하며 풍선척추성형술도 집도한다.  ▶제3정형외과 = 왕진식 정형외과 전문의가 시술한다. 척추클리닉의 경우 목디스크, 허리디스크, 척추관협착증, 척추전방전위증, 척추압박골절 등을 진료한다. 풍선척추성형술도 시술한다.  ▶제1내과 = 장재남 진료부장이 소화기내과 전문의를 맡고 있다. 소화기내과클리닉에서는 식도, 위, 소장, 대장질환 및 기능성 소환장애, 간장질환, 담도질환, 췌장질환, 기타 소화기질환 등을 다룬다.  내시경전문클리닉은 수면내시경(식도, 위, 십이지장, 대장, 직장) 및 치료내시경(용종절제술, 내시경적 점막절제술, 내시경적 식도정맥류 결찰술 및 경화요법, 소화성 궤양출혈시 내시경적 지혈술, 내시경적 인공관 삽입술, 상부소화관 이물의 내시경적 적출술) 등을 집도한다.  ▶제2내과 = 이형숙 내분비내과 전문의가 진료를 맡고 있다. 당뇨클리닉에서는 저혈당, 당뇨병성산혈증, 만성합병증 등 합병증을 진료하며, 비만클리닉에서는 운동 부족, 심리적 요인, 유전적 요인, 내분비계 이상, 약물의 부작용 등을 진료한다.  성장클리닉에서는 가족성 저신장, 체질성 저신장, 만성 소모성 질환에 의한 저신장, 호르몬 분비 이상으로 인한 저신장, 선천성 이상으로 인한 저신장 등을 시술하며, 심장클리닉에서는 고혈압, 협심증, 심근경색증, 심장판막질환, 심부전증, 부정맥, 동맥경화증, 고지혈증 등을 진료한다.  ▶제3내과 = 이동훈 소화기내과 전문의가 시술을 맡고 있다. 소화기내과클리닉에서는 식도, 위, 소장, 대장질환 및 기능성 소화장애, 간장질환, 담도질환, 췌장질환, 기타 소화기질환 등을 진료한다. 내시경전문클리닉에서는 수면내시경(식도, 위, 십이지장, 대장, 직장) 및 치료내시경 등을 시술한다.  ▶외과 = 김태형 외과과장이 진료를 맡고 있다. 대장항문클리닉에서는 치핵(치질), 항문주위 농양·치루, 치열, 항문소양증, 변비, 대장 및 직장종양 등을 진료하며, 하지정맥류클리닉에서는 압박요법, 약물요법, 혈관경화요법, 국소정맥절제술, 고위결찰 및 정맥류 발거술, 혈관 내 레이저 치료술, 광투시 전동형 정맥적출술 등을 시술한다.         또 유방클리닉에서는 유방암검진, 복강경클리닉에서는 급성담낭염, 만성담낭염, 담석증을 진료한다.  ▶영상의학과 = 라연종 영상의학과 전문의가 맡고 있다. 초음파검사, 전단화 단층촬영술, CT촬영 등을 하고 있다.   ◇ 다양한 봉사활동   다보스병원은 내원 환자들에게 최상의 의료서비스를 제공함은 물론, 대외적으로도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다.   지역학교와 연계해 장학사업을 시행하고 있고, 해외 의료선교를 통해 2002년 네팔, 2003년 우즈베키스탄, 2004년 캄보디아 등 의료취약지역에서 인술을 펼쳐왔다.  또한 직원들의 활발한 스포츠 및 동호회 모임을 지원하고, 매달 이달의 다보스직원을 선정하는 등 직원들의 사기 진작을 위해서도 꾸준히 노력하고 있어 대내·외에서 사랑 받는 병원이 되고 있다.   ◇ 다보스 신축병원   용인시 처인구 마평동 소재 다보스병원이 새롭게 태어난다.  다보스병원은 지난해 11월 8일 처인구 김량장동 18의 1에서 종합병원 신축공사 착공식을 가졌다.  이날 착공된 다보스병원은 대지면적 6천800㎡(2천57평)에 지하 4층·지상 10층 규모로 300병상을 갖추게 된다. 주차장은 2천644㎡규모에 350대의 차량이 동시주차가 가능하다.  내년 8월 준공 예정인 다보스병원은 정형외과, 내과(15개 진료과목)를 비롯, 응급진료센터도 운영하게 된다.  신축 다보스병원에는 양성범 원장을 비롯해 의사 40명, 간호사 150명, 기타 직원 160명이 근무, 지역 주민들에게 좀 더 나은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게 된다.

용인 다보스병원 양성범 원장 인터뷰

        ▲ 양성범 원장     “양심적인 진료, 신뢰를 주는 진료를 가장 중요하게 생각합니다. 내년에는 지금보다 좀 더 나은 의료시설을 갖추고 진정 용인시민들을 위한 의료기관으로 거듭나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용인 최고의 뼈의사 다보스병원 양성범(52)원장은 이같이 말하고 “앞으로 용인시민들은 새로운 다보스병원에서 100%를 넘어서는 만족한 진료를 받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다짐했다.-다보스병원을 소개한다면.▶다보스병원은 지난 1985년 학교선배가 제일의원으로 개원했다. 지난 1995년 이 병원을 인수해 현재 12년째 운영해 오고 있다. 다보스병원은 용인시민과 동고동락하는 친근한 병원의 이미지를 갖고 있다. 앞으로도 항상 시민과 함께하는 병원으로 거듭날 것이다.-다보스병원의 특징은.▶다보스라는 지명의 의미와 같이 용인시민 모두가 건강하길 기원하는 병원이라는 게 특징이다. 특히 정형외과 분야는 전국 어느 곳의 유명 병원과 비교해도 손색이 없다.-병원 신축의 의미는.▶용인사람으로서 고향사람들에게 보다 쾌적하고 수준 높은 의료환경을 제공하고 싶어 추진하게 됐다. 특히 신축병원은 보다 쾌적한 환경과 첨단장비들을 두루 갖추고 있어 용인시민의 건강 증진에 크게 일조할 것으로 생각하고 있다.-지역 내 봉사활동을 소개한다면.▶지난 1996년부터 매년 어려운 형편에서 공부하는 학생들을 3명씩 선정해 장학금을 지급해 오고 있다. 또 최근에는 다소 어려움이 많았지만 의료진을 네팔에 파견해 의료 선교활동을 벌이기도 했다. 현재 네팔의 고아원도 후원하고 있다. 특히 용인 외곽지역에 대한 의료봉사를 강화해 무료 순회진료를 펼치고 있다.-앞으로 목표는.▶향후 노인세대를 위한 요양병원을 운영하는 게 최대 목표다. 노인 인구는 급증하고 있는데 주변에 노인 환자들을 위한 전문병원이 턱없이 부족해 안타까울 때가 많았다. 부모세대들이 편안하게 치료받고 쉴 수 있는 병원을 짓고 싶다.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kihoilbo.co.kr @kihoilbo_co_kr
kihoilbo http 1995 2004







User comments